•  아이디 저장
  •  비밀번호 저장
  •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안미영이 전하는 편지 보기

    HOME > 맨인포칼럼 > 안미영이 전하는 편지 > 보기

    제목

    아빠 되고 싶으면 사각팬티 입어야

    작성자안미영

    작성일2016-03-29

    조회수2,430

    안녕하세요 뉴맨 안미영입니다

    저희 회사에서 뉴맨과 함께 시저라고 하는 기능성 속옷도 판매하고 있는데요

    음낭 음경이 분리가 되어 드로즈 형태지만 땀이 안차고 흡습성이 뛰어나 한 번 입어 보신 분들은 주변에 많이 선물도 해주십니다

    남자는 아랫도리가 차고 여자는 따뜻해야 좋다는 옛말도 있듯이

    남자들이 왜 편한 사각 팬티를 입어야 좋은지릉 알려 드릴께요

     

    아빠가 되고 싶다면 타이트한 팬티보다는 헐렁한 사각팬티를 입고 잘때는 다 벗고 자야한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19일(현지시간) 남성 속옷의 선택이 정자의 질의 큰 차이를 만든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고 보도했다. 이상하게 들릴 지 모르지만 시원한 속옷은 핵심 생식세포를 보전하는 데 도움을 준다. 밤에 속옷을 입지 않는 것은 가장 좋은 결과를 도출했다.

    미국 스탠포드대학교 연구팀은 국립보건연구원과 함께 아이를 갖기 원하는 501명의 남성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다. 첫번째 그룹에는 헐렁한 사각팬티를 입고 낮동안 지내게 하고 밤에 잘때는 속옷을 입지 않았다. 이 결과 낮과 밤에 꽉 끼는 속옷을 입은 경우보다 정자의 DNA의 손상이 25%나 줄어들었다.

    캐서린 세프라 국립보건원 연구원은 "낮동안 헐렁한 속옷을 입고 잘때는 속옷을 입지 않은 남성에게는 DNA분열이 줄어 정자의 질이 더욱 좋은 것으로 관측됐다"고 설명했다.

    이같은 현상은 열과 관련이 있다는 분석이다. 남성이 컴퓨터 사용 등으로 오래 앉아있으면 정자가 손상되기 쉽다는 연구 결과가 있었다.

    앨런 퍼시 영국 셰필드 대학교 남성생식과 교수는 "남성 고환의 온도가 높아지면 정자의 질이 떨어진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속옷과 정자 사이에 명확한 관계가 있지만 출산율에 영향을 미치는지는 증명되지는 않았다"면서도 "속옷을 헐렁한 것으로 바꾸는 것으로 아내가 임신할 수 있는 확률이 조금이라도 높아질 수 있으니 시도해볼만 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 결과는 이번주 열리는 미국 생식의학 학회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뉴맨과 시저로 하체 온도를 시원하게 해 주세요~~

     

    0

    0

    첨부파일 다운로드: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미투데이 공유
    • 요즘 공유
    • 인쇄하기
     
    이름 : 비밀번호 : 스팸방지코드 :
    번호제목작성자등록일조회수

    로그인

    •  아이디 저장
    •  비밀번호 저장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찾기

    고객센터

    하단로고

    회사명: 남성건강정보 맨인포 / 사업자등록번호: 220-86-38180 / 대표: 서영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민선희

    서울시 서초구 우면동 64-2번지 선일빌딩 6층 / Fax : 02-577-5509 / Email: knjspo@hanmail.net

    고객센터 : 1588-3346 (09:00 ~ 18:00 / 점심시간 12:00 ~ 13:00 / 토,일,공휴일은 휴무)

    Copyright (c) 2012 maninfo.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